top of page

성경읽기는 영화보기와 같습니다.

"너희는 바벨론에서 나와서 갈대아인을 피하고 즐거운 소리로 이를 알게 하여 들려 주며 땅 끝까지 반포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그의 종 야곱을 구속하셨다 하라 여호와께서 그들을 사막으로 통과하게 하시던 때에 그들이 목마르지 아니하게 하시되 그들을 위하여 바위에서 물이 흘러나게 하시며 바위를 쪼개사 물이 솟아나게 하셨느니라... 섬들아 내게 들으라 먼 곳 백성들아 귀를 기울이라 여호와께서 태에서부터 나를 부르셨고 내 어머니의 복중에서부터 내 이름을 기억하셨으며”(사 48:20-21, 49:1). 성경을 읽는 것은 영화를 보는 것과 같아야 합니다. 즉, 개별 장면이 전체 이야기에 어떻게 들어맞는지 항상 살펴보는 것입니다. 장과 절 구분은 도움이 되는 만큼 또한 "영화"를 단절된 소리 단위로 잘라냅니다. 이사야서 48장의 끝에 있는 "출애굽의 이미지"를 주목하십시오. '떠나'(출 12:31)고, '도망'(출 14:5)하며, 광야의 반석에서 물을 공급하시는 것(출 17:6)은 모두 매우 친숙한 장면입니다. 이사야 49장 1절에서 갑자기 스포트라이트가 어머니의 태로부터 하나님의 "새로운 출애굽"의 도구로 부르심을 받은 사람에게 클로즈업됩니다. 모세의 탄생 이야기가 이사야 40-55장에 있는 여호와의 종을 이해하기 위한 적절한 맥락을 제공한다는 것은 너무도 명백합니다. 그는 "새 모세"입니다(사 49:1-13). 두 가지가 두드러집니다: (1) 이사야는 모세를 메시아의 모형으로 여겼습니다. (2) 복음서에 나오는 예수님의 말씀과 행위에 대한 감상은 모세오경에 나오는 모세의 말과 행위에 대한 많은 묵상을 요구합니다! “빌립이 나다나엘을 찾아 이르되 모세가 율법에 기록하였고 여러 선지자가 기록한 그이를 우리가 만났으니 요셉의 아들 나사렛 예수니라”(요 1:45).


조회수 5회댓글 0개

관련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